• 최종편집 2024-03-02(토)
 
대구교육청 국가교육위원회, 미래교육 해법 대구에서 찾는다.
[리더스타임즈] 대구시교육청은 오는 11월 29일 국가교육위원회 이배용 위원장 등 위원 11명이 IB 월드스쿨인 경북대학교사범대학부설고등학교와 대구미래학교인 대구효동초등학교를 방문한다고 28일 밝혔다.

국가교육위원회의 이번 대구방문은 작년 9월 위원회 출범 이후 처음 찾는 것으로, 대구의 공교육 혁신 현장을 찾아 미래교육의 방향을 모색한다.

국가교육위원회는 국가교육발전계획 수립, 교육정책에 대한 국민의견 수렴ㆍ조정 등에 관한 업무를 수행하기 위해 설립된 대통령 소속 행정위원회이며, 강은희 대구시교육감도 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29일 오전에는 IB 월드 스쿨인 경대사대부고를 방문하여, IB DP 운영 전반에 대한 설명을 들은 후 학생들의 수업을 직접 참관한다. 수업 참관 후에는 학생들의 에세이, 공동체 프로젝트 등 수업 결과물에 대해 학생들의 설명과 함께 질의ㆍ응답을 통해 소통할 예정이며, 학생, 교원, 학부모 등과도 질의·응답 및 의견을 들으며 IB 교육에 대해 깊이 있게 이해할 기회를 갖는다.

오후에는 대구미래학교이면서 2023년 방과후 운영 우수학교로 교육부장관 표창을 수상한 효동초를 방문하여 미래학교 및 방과후 학교 운영 전반에 대해 설명 및 질의ㆍ응답 시간을 가진 후 방과 후 프로그램(과학실험, 밴드, 소프트 테니스 등)을 직접 참관할 예정이다.

대구미래학교는 교육의 본질에 충실한 학생주도수업, 맞춤형 교육활동, 민주적 학교문화 등 교실수업 개선을 선도하는 학교로 올해 기준 초등학교 48교, 중학교 39교가 운영 중이다. 효동초는 전교생이 91명인 소규모 학교로 꿈 끼 펼침 교육으로 예술감성을 기르고 건강과 진로교육에 특화된 교육과정과 방과후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강은희 교육감은 “백년지대계의 관점에서 교육비전을 세우고 10년 단위의 중장기 교육방향을 제시하는 국가교육위원회 위원들이 대구를 찾아 미래교육 방향을 모색하는 것은 매우 의미가 깊다.”고 하면서 “IB 교육의 우수성과 특색을 제대로 알려 대한민국 공교육의 혁신 모델로서 자리 잡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82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교육청 국가교육위원회, 미래교육 해법 대구에서 찾는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리더스타임즈,인터넷신문사,인터넷언론사,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스클럽,글로벌주니어기자단,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스어학원,글로벌리더,세계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활동,세계청소년소식,미국무성무료교환센터,청소년꿈랩,꿈발굴단,필리핀코리안타운.리더스타임즈,leadersti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