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8(화)
 
대구시교육청, 1,947억 원 규모 금년 첫 추경예산(안) 편성
[리더스타임즈] 대구시교육청은 2024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기정예산 대비 1,947억 원이 증액된 4조 2,798억 원으로 편성해 5월 30일 대구시의회에 제출한다고 밝혔다.

대구시교육청은 이번 추경 예산(안)을 편성하면서 초등 늘봄학교 확대, 디지털기반교육혁신 등 국가 교육개혁 추진 과제를 선도하고, 학습 역량 성장과 맞춤형 교육복지 지원 그리고 대구교육만의 특색 있는 교육환경을 만드는 데 중점을 뒀다.

추경예산의 세입재원은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을 비롯한 중앙정부 이전수입 919억 원, 대구시로부터의 지방세 등 이전수입 734억 원, 자체수입 및 전년도이월금 등 294억 원으로 기정예산(4조 851억 원)의 4.8%인 1,947억 원이다.

이번 추경으로 증액되는 주요 사업을 살펴보면, 우선, 학생들이 내면의 힘을 기르고, 학습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교육현장을 지원하기 위해 맞춤형 학습지원 프로그램 운영과 국제바칼로레아(IB)프로그램 운영 등 교실수업 개선에 79억 원, 신산업 수요에 맞는 직업교육 육성 등 맞춤형 진로진학 지원에 71억 원을 투입한다.

둘째, 수요자 중심의 교육복지를 지원하기 위해 2학기 초등 늘봄학교 전면 도입에 따른 수요자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과 시설개선에 166억 원을 증액하고, 학생이 중심이 되는 맞춤형 통합 지원체계 재구조화와 학부모 교육비 부담 경감에 15억 원, 다문화 학생의 맞춤형 학습지원을 위한 한국어교육센터 구축과 유아교육 운영에 36억 원을 지원한다.

셋째, 미래를 담는, 안전하고 함께 성장하는 배움터를 만들기 위해 지역과 함께하는 학교복합시설 구축과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 등 미래형 학교 공간조성에 711억 원, 내년부터 도입되는 AI 디지털 교과서 활용을 위한 교수학습환경 조성과 교원 역량 강화 등 디지털교육혁신에 256억 원을 투자한다.

또한, 학교폭력 전담 조사관 운영, 학부모 상담실 구축, 지역교권보호센터 운영 등 교육활동 보호 지원에 33억 원을, 미래세대의 가족 형성에 대한 가치관 교육 등 함께 살아가는 공동체 인식 교육에 16억 원을 지원하여 소통과 배려로 교육공동체가 함께 성장하도록 견인한다는 계획이다.

강은희 교육감은 “이번 추경예산(안)은 우리 아이들이 주도적으로 학습 역량을 기르고, 교육공동체가 함께 성장하는 미래교육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라고 하면서, “학생, 학부모, 교직원이 함께 성장하는 더 좋은 교육, 더 좋은 학교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추경예산(안)은 6월 10일부터 27일까지 열리는 대구광역시의회 제309회 정례회에서 심의‧의결을 거쳐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4074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시교육청, 1,947억 원 규모 금년 첫 추경예산(안) 편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리더스타임즈,인터넷신문사,인터넷언론사,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스클럽,글로벌주니어기자단,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스어학원,글로벌리더,세계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활동,세계청소년소식,미국무성무료교환센터,청소년꿈랩,꿈발굴단,필리핀코리안타운.리더스타임즈,leaderstimes.